자연과 도시 함께 즐기는 봄나들이 코스 정발산역

문화산책/에세이 2013.04.07 07:00

길고 지루한 겨울이 드디어 끝나고 봄 날씨가 완연하다. 봄을 즐기고 싶은 사람들에게 가까우면서도 특별한 나들이 명소을 추천해 본다.

정발산역 호수공원&웨스턴돔

 

고양시는 꽃, 공원, 자전거로 유명한 도시다. 그리고 일산 하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 것이 아마 호수공원일 것이다. 호수공원은 정발산 역 1번 출구에서(버스를 이용할 경우 일산동구청 정류장)웨스턴돔이 있는 거리로 나와 웨스턴돔과 일산 MBC드림센터를 지나면 바로 호수공원이 눈앞에 펼쳐진다.

호수공원은 고양시 일산 신도시 개발 사업으로 구성한 근린공원으로서 호수공원의 이름에 걸맞게 국내 최대의 인공호수를 만들어 현대인이 도시에서 접할 수 없었던 자연환경을 제공하고 다채로운 풍경과 호수를 이용한 재충전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가족,친구,연인들과 따뜻한 햇빛아래 호수를 바라보며 봄을 즐기고 있는 시민들의 표정은 하나같이 행복해보였다. 

 

호수를 중심으로 한 4.7km의 자전거도로와 5.8km의 산책로는 시민들을 위한 산책과 운동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고양시는 몇 년 전부터 피프틴(fifthteen)이라는 고양시 공공자전거 대여 프로그램을 사용하고 있는데 약 1km간격으로 고양시 방방곳곳에 사진과 같은 자전거 대여 장소가 있고, 핸드폰번호와 1000~2000원의 비용이면 즉석에서 자전거를 대여할 수 있다. 

<사진 출처: 일산 호수공원 홈페이지>

호수공원하면 고양국제꽃박람회를 빼놓을 수 없는데 올 해는 고양시 600주년을 기념, 4월 27일부터 5월 12일까지 열릴 예정이며 특히 작년에 비해 20%~50%이상 저렴한 가격으로 손님들을 맞는다고 한다. 다양한 생활 조경과 테마 정원 아름다운 조형물들과 여러 가지 이벤트로 가족과 연인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남겨줄 것이다. 

<사진 출처: 노래하는 분수대 홈페이지>

호수공원에서 제일 유명한 시설은 노래하는 분수이다. 호수공원의 노래하는 분수는 음의 높낮이에 맞춘 자동시스템이 아닌 연출가가 분수 모양 조명 효과를 음악에 따라 해석한 창작물로써 예술성이 뛰어나고 웅장하며 아름답다. 달마다 매일 정해진 시간 공연되니 시간을 알아본 후 반드시 보고 가길 추천한다.

 

게다가 호수공원 옆 인접해 있는 웨스턴돔, 킨텍스, 라페스타 등에서는 건강, 휴식, 문화, 쇼핑 모든 것을 즐길 수 있다. 특히 호수공원 바로 옆에 위치한 웨스턴돔은 쇼핑 문화생활 외식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가득한 공간이다. 웨스턴돔은 1층 2층 3층 으로 구성되어 있고, a동 b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1층에는 주로 옷 신발 화장품 악세사리 가방 등 쇼핑이, 2층은 다양한 프랜차이즈 음식점뿐만 아니라 소문난 맛집들이 즐비해있다. 호수공원에서 자연경관과 여유을, 도시에 문화생활을 웨스턴돔에서 동시에 즐길 수 있기 때문에 반전적인 매력이 이곳에 존재한다. 따뜻한 봄 햇살 가득한 오후에 차가운 음료 하나와 교통카드 하나면 봄을 즐기기에 충분하다. Ahn


대학생기 고은정 / 경희대 전자전파공학과 

성공은 자주 웃고 많이 사랑하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