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시무식&비전선포식', 안랩의 시작을 열다!

 

2016년, 붉은 원숭이의 해가 밝았습니다^^
다들 새해엔 어떤 목표들을 세우셨나요?

안랩도 새해를 맞이하여
새로운 마음으로 2016년을 준비하고자
'2016 시무식 & 비전선포식'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먼저 시무식에서는
지난 1년 간 우수한 성과를 보인 안랩인들을 포상하는
시상식이 진행됐습니다.

겉으로 보기엔 아주 평범해 보이지만...

 

 

미니언, 다스베이더, 요술공주 등등
다양한 개성을 뽐내며 수상의 기쁨을 만끽하는 모습!
안랩인의 센스, 정말 굿이죠? ^^

사진에 보이는 분들 외에도 많은 분들이 포상을 받으셨답니다!
모두모두 축하드려요 :D

 

 

 

다음 순서는 '비전선포식'이었습니다!

안랩인의 꿈이 가득담긴 비전은 무엇일까요?

안랩은 2014년 9월부터 '공감'과 '소통'을 키워드로
새로운 비전을 수립하기 위해 '두근두근'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습니다.

이 프로젝트에 참가한 안랩인은 총 900명이며
진행된 회의, 워크숍, 세미나 100회,
총 프로젝트에 쏟은 시간이 5,000시간에 육박합니다.

그만큼 안랩인 모두가 하나되어 만들었다고 할 수 있는데요.
이 기간 동안 가장 많이 회자된 단어는 무엇이었을까요?

 

 그것은 바로 행복이었습니다.

지난 20년간 안랩은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함께 살아가는 사회에 기여한다.'
라는 미션을 바탕으로 안랩의 존재 의미를 실현해 왔는데요 :)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미래의 안랩이 '어떻게' 사회에 기여해야 할지를 알 수 있었습니다.

'사람들을, 세상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이라는 것을요 ^^

 

그렇게 해서 탄생된 안랩의 새로운 비전은

'안전해서 더욱 자유로운 세상'
(More security, More freedom) 


부모의 보호 아래서 아이가 마음껏 뛰어 노는 자유를 느끼듯,
사람들이 안전한 세상에서 완전한 자유를 느끼며
행복한 삶을 추구
하는 것이 안랩의 목표입니다 :)

단순히 '안전'만을 생각하는 것이 아닌,
안전 그 이상의 가치를 전달하여
사람들을 행복하게 만드는 기업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감동적인 비전선포식이 끝난 후,

비전을 이미지화 한 샌드아트 공연을 관람했습니다.
새로운 비전을 다시 한 번 마음 속에 새겨봅니다 ^^

 

 

 다들 열심히 뭔가를 쓰고 계시네요!
뭐 때문에 이렇게 집중해 있는 걸까요?

 

마지막 순서인 '희망 종이 비행기 날리기' 행사 때문이었습니다 ^^

안랩의 새로운 비전, 그리고 안랩인의 비전을
희망 비행기에 적어 날리며 2016년을 잘 시작해보자는 의미였답니다.

 

 

이렇게 올해의 첫 행사인
'2016 시무식&비전선포식'을 잘 마무리 했습니다.

새로운 비전과 함께 시작하는 이번 한 해는
더욱 특별한 한 해가 될 것 같습니다^^

올해 모두 원하시는 일, 다 이루어지시길 바랍니다 :)


글, 사진 / 안랩 커뮤니케이션팀 강지희

 

 

저작자 표시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