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년 보안전문가 만우절에 꽃다발 받은 사연


Con~Gra~Tu~Lation~ ConGraTuLation~ 당신의 입사를 축하합니다~ 빰빠라빰빠!

안녕하세요.Y 군입니다. 여러분은 만우절에 어떤 일을 당하셨나요? 낯선 이의 사랑 고백? 남편의 임신? 만우절에는 황당하지만 유쾌한 거짓말이 있어 즐거움을 주는 것 같습니다. 

안철수연구소에서는 지난해 만우절에 사내 커플이 깜짝 결혼 발표를 해 그것이 진실이냐 거짓이냐로 논란이 빚어지는 해프닝이 있었습니다. (
http://blogsabo.ahnlab.com/17) 이 거짓말 같은 참말로 많은 사내 미혼자가 충격을 받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화제의 중심에 있는 만우절날 저희 커뮤니케이션팀에 따끈따끈한 제보가 있었습니다. 

바로 사내 커플 1호로서 만우절이 아닌 창립 5주년 기념식 때 결혼 발표를 한, 올해 만우절에 입사 13주년을 맞은 QA팀의 조춘구 수석연구원에 관한 것인데요. 대부분의 사람은 자신의 입사일을 기억하지만 그건 매년 돌아오는 또 하나의 일상일 뿐이지요. 그런데 공교롭게도 자신의 입사일이 만우절인 조춘구 수석연구원! 이날 당당히 사표를 들고 대표이사실에 던지고 오는! 퍼포먼스~!를 해도 괜찮지 않을까...는 저의 생각이고요^^;

평소 술도 안 하고 바른 생활을 하는 조 수석의 이날 행적은 이렇습니다.
4월 1일 평소와 같이 팀원들과 점심 식사를 마치고 돌아가던 중 조춘구 수석이 갑자기 
"연수씨, 가죠."
라는 외마디와 함께 매점으로 방향을 선회합니다. 그리고 말합니다.
"우리 커피 30개와 아이스크림 11개 같이 사 가요."
의아한 연수생 한연수씨가 물었죠
"네...? 왜 그러시죠? 오늘 무슨 날인가요?" 

네... 연수씨가 전혀 예상하지 못했지만 그날은 무슨 날이었던 것입니다.
"제가 입사한 날이에요.^^" 
한 직장에 3년 이상 있는 것도 아주 흔한 일은 아닌데, 13년을 보안전문가로서 V3 제품군 품질보증을 해왔으니 달인이 따로 없지요.

그렇게 매점에 도착해 몇 가지 간식거리를 더 사들고 돌아가 팀원들과 맛나게 나눠 먹었습니다. 그래서였을까요? 이날 조춘구 수석에게는 마치 생일 축하와 같은 축하 메시지가 많이 날아들었습니다. 아이스크림을 맛나게 먹은 사람도, 그렇지 않은 사람도 이 소식을 듣고 모두 축하 메일을 보냈기 때문이죠.

이처럼 안랩의 만우절은 자신이 입사한 날을 기념해 한 턱을 내고 또 사우들이 축해주는 이벤트로 훈훈했답니다. 앞으로 이것이 계기가 돼서 문화로 자리잡는다면 더욱 훈훈한 안랩이 되지 않을까요^^? Ahn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호환 2010.04.03 11:38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한 분야에서 10년이상이나 열정을 바친다는것은 정말 대단한 일인거 같아요 ㅎㅎ

    • 보안세상 2010.04.04 11:04 신고  Address |  Modify / Delete

      네^^ 동감이에요~그것도 한 회사에서만 10년 넘게라니~!

    • 하나뿐인지구도용아닌mbti 2010.04.05 10:07  Address |  Modify / Delete

      백발이 희날려도, 개발자나 분야에서 계속 일할 수 있는,
      안랩에서...전에 비전?을 제시하는 것을 본 적이 있는데요...
      ...
      어제 kbs에서는...좁고 오래된 골목골목의...
      청계천 공구 전문 상가들 모습이 나오던데...
      ...
      사람의 인생사와...사라져가는 역사의 한 모습들이...있더라는...

싱글남 생일에 꽃 보낸 이는 고모? 고 모양?

안랩人side/안랩컬처 2010. 1. 6. 06:30

안철수연구소 사내 그룹웨어 '안방'의 자유게시판에는 간혹 작품(?)이 올라온다.
시도 아닌 것이 수필도 아닌 것이, 픽션인 듯 논픽션인 듯 읽는 이를 끌어당긴다.
그 중 2009년 연말을 뜨겁게 달구었던 화제의 베스트셀러를 소개할까 한다.

남성 보안전문가가 득실거리는 정보보안 회사에서 젊음을 싱글로 낭비하는 한 연구원에 대해 동료 연구원이 올린 애틋한 사연이다. 솔로 연구원의 생일에 꽃다발을 보낸 이는 정녕 고모인가, 고 모양인가? 진실은 저 너머에... 

----------------------------------------------------------------------

안철수연구소 10층
가장 오른쪽에 위치한 서비스개발팀은 3개의 구역으로 나누어져 있다. 그 중 중앙에 위치한 제 2구역은 양기가 워낙 강해 금녀의 지역으로 유명하다. 

현재, 제 2구역에는 임모 과장님이 법적으로는 유일한 여성 분이긴 하나......
강한 양기에 오랫동안 노출되었고 유부녀이신 관계로 남성화가 상당 부분 진행되었으리라는 게 팀원들의 추측이다. (팀원 일부의 추측일 뿐 아직 학계에 정식으로 보고된 적은 없으며 개인적인 견해로는 임모 과장님은 천상여자♡)
 

여하튼 제 2구역 거주민들은 새로 들어올 신입 사원의 이름이 단지 여성적이라는 것만으로도 가슴 설레며, 가끔 있는 회식 자리에서는 '왜 우린 항상 남자끼리만 술을 마시는가?'를 주제로 눈물겨운 100분토론을 벌이곤 한다.
또 멀쩡한 스파게티를 앞에 두고도 남자끼리 먹어서 맛이 없는 건 모르고 애꿎은 스파게티 탓만 해대며 서로 주고받는 메일은 건조하기 짝이 없는 단문형에 오직 업무 내용만 가득한 짐승돌(!)같은 그런 삶을 사는 이들이다.

이런 메마른 제 2구역에서 사회 생활의 첫발을 내디딘 26년 솔로 인생 박준효 연구원(가명)이
사람의 인생이란 것이 원래 외롭고 쓸쓸한 '솔로 인생'이라고 얘기하는 것은 어쩌면 너무나 자연스러운 상황일지도 모른다.
 

이런 박준효 연구원을 솔로 부대에서 탈출시키기 위해서 제 2구역 거주민들은 '박사사'를 결성하였다. ('박'준효를 '사'랑하는 '사'람들) '박사사'는 내년 초 팬미팅 예정이며 현재 성황리에 회원 모집 중에 있다. 


                                          (그림설명) '박사사' 모임 정식 로고 - '닥터.포'라고 읽는다
 

'박사사' 조직원들의 눈물겨운 노력에도 불구하고 준효씨는 여름 휴가 때는 남자와 단둘이 강원도 여행을 가고, 즐거운 크리스마스를 위해 아이폰양과 소개팅 약속을 잡는 등 솔로 생활을 본인의 운명으로 받아들이고 적응하는 듯했다.
그렇게
2009년은 조용히 끝나가고 있었다.

그런데! 그런데!!!
12월 23일 오전, 박준효 연구원에게 생일 축하 꽃다발과 케익이 배달된 것이다!
제 2구역에 꽃이라는 물건이 발견된 것은 처음이었고, 그 주인공이 준효씨였기에 그 놀라움은 더더욱 컸다. 제 2구역 거주민들은 패닉 상태에 빠져들었고 한동안 충격과 공포에서 벗어나질 못했다.

과연
2009년을 단 일주일 남겨둔 상황에서 준효씨는 쇼생크 탈출보다 더 극적인 솔로 탈출에 성공할 것인가?

하지만 제 2구역 CSI팀의 자체 조사 결과,
꽃과 케익을 보내주신
여성분은... 준효씨의 고모님....

고모님은 알고 계셨나 보다.

조카의 외로웠던, 그리고 앞으로도 쭉 외로울 그의 솔로 인생을.
그래 피는 물보다 진했다.


사실 누군가 꽃다발을 배달 받은 뒤에 친척이나 가족이 보내줬다고 하면 거짓말이라고 아무도 믿지 않았을 텐데, 모두들 너무나 자연스럽게 준효씨의 말을 받아들이고 수긍했다는 것이 내가 더 가슴 아리고 목이 메이는 이유인 것 같다.

하지만 이번 일이 '박사사'의 존재 이유를 다시금 확인시켜준 계기라 생각하고
더 열심히 뛰어보려 한다.

2010년에도 국민 솔로 박준효 연구원의 솔로 탈출은 계속됩니다!!!

ps) '제 2구역 꽃다발 배달 사건' 마무리 조사가 진행 중인 현재
복지포인트 소진을 위한 준효씨의 자작극이라는 소문까지... 

----------------------------------------------------------------------

위 글은 인터넷사업본부 주영종 선입연구원의 작품. 그리고 이 게시물 아래엔 다음과 같은 댓글이 작렬했다...

권oo : 음....ASEC 대응팀에는 district 9 이 있습니다. 최근 그 구역 거주민 1명이 탈출에 성공했습니다. 2구역과 9구역 거주민 모임이라도 한번 갖는게...

김oo : 혹시 여자 친구 이름이 '고모' 는 아닐까요? 아님 성이 '고'씨? 

박oo : 컥 40년 솔로인생을 걷는 팀원을 가진 팀장은 어짜라구~~, 여튼, 준효씨 생일축하, 여성분의 성이 '고'씨임에 틀림 없습니다. 그래서 고모양, ㅎㅎ 저도 박사사 참여 희망합니다.

임oo : ㅋㅋㅋㅋ 꽃미남 준효씨 내년엔.... 도 희망이 없을까;;

안oo : '박사사'만들면 생길 것 같죠? ^^ 
           안 생겨요 ...


Ah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악랄가츠 2010.01.06 06:56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제 2구역은 정녕 버림받은 곳인가요?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그 정점에 준효님이 계시는군요! 흑흑....
    이 포스팅으로 인해, 품절남이 되시길 간절히 기원합니다!
    이 포스팅마저 준효님의 로비에 의해 작성되었다면 ㄷㄷㄷㄷㄷㄷ
    정녕... 대박!...

  2. DJ야루 2010.01.06 10:03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웃어도 되는지 모르겠네요..^^;

    근데... 왠지 제모습을 보는것도 같...ㅠ

  3. 도용아닌mbti 2010.01.06 10:21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IT업체를 비롯한...무수한 솔로남들에게...올해 한해 결혼하시길 기원드립니다...ㅎ...

  4. newsky 2010.01.06 12:56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닥터.포에 가입은 어떻게 해요?ㅎㅎㅎ

  5. 달콤시민 2010.01.06 14:29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악!! 박사사 저도 가입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은..... 하지만 저보다 동생..? ㅋㅋㅋ
    저도 진짜 기나긴 솔로생활, 친구들과 함께 서로의 생일에 스스로 보내면 구차하니까 솔로친구들끼리 크로스로 꽃바구니를 보내자며 도원결의도 했었죠... 후훗

    박연구원님~ 몇년만 더 지나면 저처럼 해탈할 수 있을..겁니다..ㅋㅋ

    ps 제 실제 성이 '고' 에요..ㅋㅋ 왠지 포스팅이 남다르군요! ㅋㅋ

  6. 라이너스™ 2010.01.06 16:32 신고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훈훈한데요.ㅎㅎㅎ
    조금 늦었지만
    멋진한주되세요~

  7. LiveREX 2010.01.06 16:59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마지막 멘트가 ^^;;;;;

    • 보안세상 2010.01.07 10:06 신고  Address |  Modify / Delete

      안생겨요... ㅠ

    • 도용아닌mbti 2010.01.07 14:31  Address |  Modify / Delete

      맞선이나, 소개팅을 많이 하셔도...안 되는 건가요...
      아님...저처럼...소개팅,맞선 안 되는 건가요?...

    • 도용아닌mbti 2010.01.14 15:10  Address |  Modify / Delete

      저는...여자 친구도...못 사귀어 봤고...
      소개팅,맞선 안 들어오니...
      쿨o님처럼...결혼 회사라도...가입해야 할지도...ㅜㅜ

  8. 요시 2010.01.06 18:02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한참을 웃었어요
    올해는 솔.로.탈.출~!!^^

  9. 도용아닌mbti 2010.01.07 10:44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사내 커들도...있다고...보안세상에서 본 것 같습니다...^^;

  10. 스마일맨 2010.01.07 12:15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아직 쏠로 입니다...
    이게 가장 인상적인 문구 인듯 ㅋ

  11. 도용아닌mbti 2010.01.14 15:39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나는...언제...
    여친이나,마누라...생기는지...ㅎ...

  12. 2010.01.15 11:52  Address |  Modify / 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