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사의 스마트폰 스쿨 직접 수강하고 느낀 점

보안라이프/리뷰&팁 2010.08.08 06:00

요즘
IT,
통신업계 최대의 화두는 스마트폰이다. 첨단과학영화 속처럼 스마트폰 하나로 생활 속 대부분의 일들이 가능해지면서, 스마트폰에 대한 관심이 날로 급증하고 있다. 이렇듯 높아지는 관심 속에서 스마트폰 이용률은 증가하고, 관련 산업에 대한 정부와 기업의 투자도 점차 활성화되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높은 관심과 함께 스마트폰이 지닌 단점도 나타나고 있다
. 기능적인 측면에서는 우수하지만, 일반 휴대전화와는 다른 복잡성으로 인해 사용에 어려움을 느끼게 되는 것이다. 그런데 최근 스마트폰 이용정보에 대한 무료강좌를 진행하는 곳이 있다고 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다소 난해한 스마트폰 이용에 대해 어떠한 교육이 이루어지는지 알아보고자, 기자도 스마트폰 강좌의 일일 수강생이 되어보았다.

T스마트폰 스쿨, 이렇게 이용하자!

SK
텔레콤에서 제공하는 ‘T스마트폰 스쿨(이하 스마트폰 스쿨)’은 스마트폰에 관심이 있거나 스마트폰 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용자를 위한 교육프로그램으로서, 전국 SK텔레콤 주요 대리점에서 무료공개강좌의 형태로 진행된다.

열린 강좌라는 점에서 스마트폰스쿨에 참여하는 방법은 비교적 간단하다. 먼저 스마트폰 스쿨 웹사이트(http://tschool.tworld.co.kr)를 방문한 뒤, 자신이 원하는 장소와 날짜를 택해 이용자 교육 신청을 하면 모든 것이 마무리된다. 이러한 절차상의 편리함 때문에 남녀노소 모두 쉽게 공개강좌를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자신의 수준 정도에 따라 초급/중급 과정을 선택할 수 있어, 참여자가 부담 없이 강좌를 수강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일정 인원 이상이 되면 직접 강사를 초빙할 수 있도록 한 방문교육도 개설되어있어
, 단체별 교육도 가능하도록 하였다.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스쿨 홈페이지에는 다양한 기종에 대한 동영상 강의 자료가 등록되어있어, 공개강좌에 방문할 수 없는 이용자들에게도 스마트폰 이용정보를 제공하였다.

T스마트폰 스쿨 일일강좌에 참여하다.

기자가 참여해본 스마트폰 스쿨은 초급과정으로서 주로 스마트폰의 기초적인 사용법을 설명하는 강의였다
. 많은 사람들이 스마트폰에 관심을 갖고 있다는 것을 대변하듯, 2~30대 젊은 층부터 70대 할아버님까지, 다양한 세대가 스마트폰 스쿨에 참여하였다. 강의 시작 전부터 많은 참가자들의 질문이 이어졌고 곧바로 강의가 시작되었다.

오늘 강의는 크게
스마트폰 알아보기 사용하기 활용하기의 틀을 가지고 진행되었다. 먼저 알아보기시간을 통해 스마트폰에 대한 기초 설명이 이루어졌다. OS, Wi-Fi, 애플리케이션 등 일반 휴대전화와의 차이점에 대해 설명하면서, 스마트폰에 대한 이해를 돕는 순서를 가졌다.

특히 스마트폰 스쿨은 교실에서 이루어지는 딱딱한 수업방식이 아니라 교육강사와 참여자들이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도록 하여
, 강의 시작부터 활기찬 분위기를 이어나갔다. 또한 스마트폰이 없는 참여자에게는 강의시간 동안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이 제공되었다. 7월 이후부터는 주로 갤럭시S,
갤럭시A 기종에 대한 강의가 이루어졌는데, 오늘 강의는 갤럭시S 기종으로 진행되었다.

기본적인 설명이 마무리된 뒤
, ‘사용하기시간을 통해 본격적인 스마트폰 이용 강의가 이루어졌다. 스마트폰을 켜는 방법부터 전화 도중 다이얼을 누르는 방법, Wi-Fi 설정 방법 등 가장 기본적이면서도 중요한 기능에 대해 실습이 진행되었다. 특히 강의내용을 잘 이해하지 못하는 참여자에게는 또 다른 교육강사가 직접 설명해줌으로써 강의의 이해도를 높여나갔다.

곧바로 이어진 활용하기시간에는 Wi-Fi 연결 후 이용방법에 대한 교육이 주를 이루었다. 특히 무선인터넷으로 자유롭게 메일을 확인할 수 있는 기능에 대해서 많은 참여자들이 높은 만족감을 나타냈다. 이후 Wi-Fi를 통해 애플리케이션을 내려 받고 사용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주변지역의 정보를 알려주는 오브제’, 흘러나오는 음악에 대한 정보를 알려주는 샤잠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해보았다. 특히 제품정보를 알 수 있도록 해주는 바코드 스캐너기능은 많은 참석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활용을 끝으로 스마트폰 스쿨 일일 강좌가 모두 마무리 되었다. 그러나 참여자들의 열렬한 수업분위기에 힘입어, 정규강좌가 마무리 된 뒤에도 스마트폰 이용에 관한 몇 가지 팁(Tip)을 제공하는 등 유익한 시간을 가졌다.

강의를 진행한 스마트폰 스쿨 김정환 강사는
평균적으로 가장 필요한 부분에 대해 강의를 진행하지만 더 필요하신 부분이 있는 것 같아 추가 진행을 해드리는 경우가 많다.”라며, 정해진 시간 안에 최대한 많은 것을 알려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이용하시는 분들도 그러한 점에 만족해하시는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번 기회에 스마트폰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었다
. 앞으로도 이러한 관심과 열기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폰의 기술력이 많은 이들에게 생활의 편리함을 제공해줄 것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러한 스마트폰 붐속에서 기기의 올바른 사용법을 알리고, 그에 따라 많은 이들이 스마트폰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의 조성 역시 중요하다. 그러한 점에서 스마트폰 스쿨의 시도는 매우 긍정적으로 다가온다. Ahn

대학생기자 한병욱 / 명지대 디지털미디어학과

'1%의 가능성만이 존재하더라도 도전할 수 있는 것이 20대의 특권이다.' 한 소설책에서 본 구절이 문득 떠오릅니다. 열정적이고 순수함으로 가득한 20대의 소중한 시간을, 영혼이 있는 기업 안철수연구소와 함께 할 수 있어 더욱 행복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