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안라이프

(329)
골수 컴맹녀, V3 365 PC주치의 사용해보니 의 김훈은 아직도 연필로 글을 쓰는 몇 안 되는 작가다. ‘연필로 쓰면, 내 몸이 글을 밀고 나가는 느낌이’ 들고, ‘이 느낌이 없이는 한 줄도 쓰지 못한다’는 게 노작가의 변이다. 그가 아날로그적 삶의 기쁨을 노래하는 건 ‘멋’이지만, 90년대에 태어난 아이들과 같이 학교를 다니는 내가 아날로그적 삶의 낭만을 주장하는 건 ‘주책’이다. 나는 자전거와 연필을 사랑하지만 컴퓨터와 보안의 신묘 오묘한 세계에 대해서는 영 모르는 컴맹이라는 걸 말하려고 서두가 길었다. 아, 그러나 나와 같은 인류가 어디 한둘이런가. 문외한의 시각이 더 많은 문외한들에게 빛이 되길! 그럼 골수 컴맹녀의 ‘V3 365’ 사용기, 겁 없이 시작한다. ◇ V3 365 3형제의 내력은? 오늘 필자가 리뷰하려는 ‘V3 365클리닉’이 무..
PC주치의 고팀장을 당황케 한 고객 사연 “오늘도 접속한다… 고객들이 기다리는 원격의 세계로…” 어느덧 원격 PC주치의 팀이 꾸려진지 1년이 되었다. 그 동안 수많은 고객들의 원격지원을 하다보니, 크고 작은 일들이 많이 발생했다. 지금부터 재미있었던 일화를 몇가지 소개하고자 한다. 시스템 복원 후 재 예약하시는 고객 어제였던가? 3일전 원격 지원해 드린 고객이 다시 예약을 했다. 원격지원 프로세스 중 하나로 고객PC 시스템 복원 시점을 만들고 진행하게 되어있다. 역시 이러한 부분을 고객께서 보시게 되는데 3일 후 원격 후 더 이상해 지고, 문제만 생겼다고 다시 요청하셔서 확인해 본 결과는? 헉 시스템 복원을 하셨다는… ㅠㅠ 고객님~ 제발 부탁 드립니다. 원격지원 시 만드는 시스템 복원 시점은 돌려놓지 마세요. 바이러스도 함께 되살아 난답니다. ..
무료백신 V3 Lite 한달 간 사용해보니 보통 Lite는 ‘가볍다’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그런 단어가 들어간 무료백신이 있다. V3 Lite이다. V3 Lite는 가볍다는 이상의 의미가 있다. 가볍다기보다 강하다는 느낌이 든다. V3 Lite는 유료 보안 서비스인 'V3 365 클리닉' 중에서 가장 핵심이 되는 기능만 골라 놓았다. 무엇보다 가장 끌리는 점은 무료백신이라는 점. 약 한달 간 써본 V3 Lite를 살펴보도록 하자. 컴퓨터에 문외한인 일반 초보자의 사용기인 만큼 초보자 관점에서 간단한 사용기라는 점을 이해하고 봐주었으면 한다. 먼저 V3 Lite의 모습은 깔끔하다. 버튼이 몇 개 있지 않고 깔끔하게 되어 있어서 직접 사용해 본 결과 사용하기 쉽고 편리 했다. V3 Lite는 크게 PC검사와 PC튜닝 이렇게 두 가지 기능으로 나뉜..
친구가 보낸 쪽지. 잠깐! 이것만은 조심하자. 사례) “학교를 졸업하고 반년이 지난 2008년 여름, 직장인 K씨는 아는 선배로부터 메신저로 연락을 받았습니다. 평소에 연락을 잘 안하고 지내던 선배로부터 갑자기 연락이 와서 중요한 소식이라도 보냈을 것으로 생각하고 열어보았으나 해외 광고 사이트가 열렸습니다. 많이 당황스럽다는 생각을 하며 하루를 보내게 되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악성 프로그램에 감염되어서 그랬던 것을 알았습니다.” 예전부터 웹 메일의 스크립트나, 첨부파일을 통하여 바이러스, 악성코드 유포는 빈번히 일어나고 있다. 여기에 더해 최근에는 메신저를 통하여 URL, 첨부파일(*.EXE,*.SCR) 전송이 또 다른 감염 경로로 이용되고 있는데, 메신저 사용자라면 지인(知人)이 보낸 쪽지에 이상한 URL이 찍혀 발송된다던가, 혹은 요청하지 않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