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최대 IT 전시회 속 안철수연구소 이모저모

현장속으로/세미나 2010. 11. 18. 08:00

안철수연구소 일본법인 안랩재팬(www.ahnlab.co.jp)은 얼마 전 도쿄 빅사이트(Tokyo BigSight)에서 열린 일본 최대 IT 전시회 'IT 프로 엑스포(IT Pro Expo)'에 참가했습니다. 

Tokyo BigSight의 전경.
일본법인 직원들이 전시회에 참석하기 위해 이동하는 모습입니다. 오늘을 위해 많은 것을 준비한 만큼 각오가 대단하겠죠? ^^ 
행사장에 도착해 직접 부스를 설치하고, 기자재 설치도 완료했습니다. 이제 고객을 모실 모든 준비가 끝났네요!
'IT 프로 엑스포'는 세계 각국에서 온 240여 개 회사 73,000여 명의 IT 업체 관계자 및 바이어가 한 자리에 모여 비즈니스 상담 및 정보 교환을 하는 장입니다. 다양한 정보와 트렌드 및 기술 동향, 시장 동향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행사입니다.

안랩 일본법인은 네트워크 보안 장비인 '트러스가드 UTM 1000'과 보안관제 서비스인 '세피니티(Sefinity)'를 전시했습니다.

안랩 일본 법인의 오우라 과장

UTM+보안관제 서비스의 성공 사례를 주제로 미니 세미나를 동시에 개최하기도 했습니다.

보안관제 서비스를 발표하는 모습

재미있었던 점은 이번 행사에서는 UTM(종합 위협 관리) 벤더들이 모인 전문 부스에서 타사 UTM과 함께 전시되어, 인기있는 벤더와 그렇지 않는 벤더가 뚜렷하게 구별되는 양상을 보였다는 것입니다. 단순히 UTM만을 제공하는 벤더들은 방문자가 뜸한 반면,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및 관제 서비스까지 광범위한 보안 서비스를 제공하는 유일한 벤더, 안철수연구소의 솔루션은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왼쪽부터 김대환 연구원, 오우라 과장, 심영섭 팀장

늘 미소로 고객을 맞이하는 최필 과장

3일 간 열린 엑스포에서 안랩 일본법인은 각국에서 모인 IT 기업 및 고객과 직접 소통하며 현재 IT 산업의 트렌드와 안랩의 기술을 성공적으로 알리는 의미있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Ahn

신마유미  / 안철수연구소 일본법인 마케팅 과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