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기업의 사회 공헌 활동은 뭔가 색다르다

현장속으로/세미나 2010.06.12 06:30

일반적으로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은 사회 복지 시설에서 봉사 활동을 하거나, 연말연시에 독거노인을 방문해 연탄을 나르고 김치를 담그는 등 몸으로 하는 것이 많다. 하지만 정보기술(IT) 분야 기업은 좀 달라야 할 것 같다. 업종의 특성을 살려 전문적인 지식과 정보를 나누는 활동이 적합하지 않을까.

6월 5일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상대적으로 IT 환경이 취약한 NGO(비정부기구)를 위한 사회공헌(CSR) 테크매치 프로그램 중 하나인 NGO 데이를 열었다. NGO 관계자들이 MS MVP(Most Valueable Professional; MS 제품군의 각 분야 최고 전문가)에게 IT 기술을 배우고, 문제점을 토론하는 방식으로 프로그램이 진행되었다. 특히 박성기 MVP의 트위터 생중계로 트위터리안과 자리를 함께 할 수 있어 흥미로웠다. 

“마이크로소프트가 IT 환경이 상대적으로 취약한 NGO의 정보화 노력을 함께 해 나가는 지식 나눔 행사입니다. 어르신, NGO, 학생까지 많은 관심을 갖고 참석해 주셔서 깊은 감사 드립니다. 부디 행사를 통해 조금이나마 IT 기술이 NGO 분들께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사회공헌 담당이자 사회복지사인 권찬 이사의 인사로 NGO 데이의 막을 올렸다. 권찬 이사는 이 행사가 1년에 한 번 하는 행사가 아닌 http://cafe.daum.net/ngoday에서 교류와 강의로 지속되는 프로그램이라고 소개했다. 

 

전문가가 생각하는 IT를 이용한 사회공헌활동

점심 시간을 이용해 이지선, 김수영 MVP와 NGO 데이, MVP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 MVP로서 NGO 데이는 무슨 의미를 갖나요?

 이지선 : 누군가에게 보탬이 될 수 있다는 것이 보람 있고 매우 기쁩니다. NGO 데이는 지속성을 띄다 보니 매년 즐거운 마음으로 행사에 임합니다. 

▶ 김수영 : 
일 년에 한 번씩 미국 시애틀에서 MVP 서밋이 있습니다. 거기서 세계의 MVP들과 교류를 하는데요, 이와 마찬가지로 각 분야의 최고 수준을 자랑하는  MVP들과 NGO가 만나 IT 기술이 전파되는 NGO 데이는 상당히 뜻깊습니다. 퀄리티 역시 전문성이 있다보니 뛰어나고요. 
특히 우리나라만의 NGO 데이의 특징을 꼽자면, 새터민의 재사회화를 IT 측면에서 도와드릴 수 있다는 점입니다. 


- 데크매치 프로그램에서 NGO에 구체적으로 어떤 도움을 주셨는지요?

▶ 김수영 : 요셉의원 홈페이지(http://www.josephclinic.org)를 새로 만들어 드렸습니다. 요셉의원은 쌍방향 홈페이지가 필요했는데, 훈스닷넷이라는 커뮤니티의 MVP들이 홈페이지 제작을 지원했습니다. 이 홈페이지는 HTML 등 어려운 기술을 모르더라도 글이나 콘텐츠 편집, 배치 등의 기능 및 필요한 수정 등을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요셉의원에서는 더욱 효과적으로 환자들에게 무료 진료의 혜택을 드릴 수 있습니다. 지금은 테크매치 베타 홈페이지를 운영하는데, 곧 정식 오픈해 더 많은 분들에게 IT 컨설팅 같은 도움을 드리고자 합니다. 


- NGO도 IT 트렌드에 민감할 것 같습니다. 2010 IT 트렌드에서 어떤 것이 NGO에 도움이 될까요?

▶ 이지선 :
NGO 역시 마이크로소프트의 오피스 제품군 사용 빈도가 매우 높습니다. 특히 엑셀, 워드, 파워포인트의 비중이 크죠. 
올 연말이면 우리나라에도 윈도우7폰이 나옵니다. NGO의 경우 이동 시간이 다른 조직보다 많습니다. 윈도우폰의 경우 MS 오피스 제품군을 지원하기 때문에 다른 스마트폰보다 경쟁력이 있습니다. 이동 중에 프리젠테이션 연습을 하거나, 워드 문서를 수정하거나 이메일 확인, 엑셀 파일 열람 및 수정을 할 수 있습니다.  


▶ 김수영 : NGO는
아무래도 이윤을 추구하는 일반 기업이 아니기에 비용 부담이 클 겁니다. 데이터를 관리해야 하기 때문에 서버가 필요하고, 각 컴퓨터에 들어가는 프로그램 라이선스 비용이 만만치 않거든요. 최근 각광받는 클라우드 컴퓨팅은 사용한 만큼 돈을 지불하기 때문에 효율과 비용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앞으로 큰 호응을 얻을 거라 생각합니다.

왼쪽부터 필자, 김수영 MVP, 이지선 MVP

사진으로 보는 강의 일정


장미희 MVP – 엑셀; 데이터 분석 및 VBA 

안형진 MVP – IT 인프라 컨설팅; 쉐어포인트 & 익스체인지 서버

우석진 MVP – 파워포인트; 프리젠테이션 기획 및 발표 스킬

권순만 MVP – 윈도우7; 윈도우 7 활용 및 개인 PC 보안

이건복 MVP – 스마트폰; 윈도우폰 활용

염기웅 MVP – 엑세스; 업무 자동화를 위한 데이터베이스 구축

박성기 MVP – 소셜 미디어; 트위터 & SNS 활용

 




신고